한경비지니스 주최 1위수상

서울증권방송 메인로고

서울문
SAUTO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서울증권방송 시황

주의사항
이름 서울증권방송 이메일 info@smc.com
작성일 2018-10-30 조회수 4054
파일첨부
제목
[서울증권방송] 2018년 10월 30일 (화) 주요 시황

181030.png

 

 

제목: 트럼프, 시진핑 만남 앞두고 中반도체기업 제재, 추가관세 준비…관련 최대 수혜주는?/ 서울증권방송

 

미국이 중국에 대해 추가 관세를 준비하고 있다. 다음달 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만남이 예정된 가운데,

무역전쟁에서는 절대 물러나지 않겠다는 뜻으로 풀이된다.전문가들은 다음달 양측의 회담에서는 뾰족한 해법이 나오지 않을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29
(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이 사안에 능통한 3명의 관계자를 인용, 다음달 미중 정상회담에서 특별한 진전이 없을경우

미국이 12월 초남아있는 모든 종류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해 관세를 부과하는 방안을 발표할 것이라고보도했다.

12
월 초에 관세부과가 발표될 경우, 60일간의 의견수렴 기간을 거친다. 이렇게 되면 관세가 실제로 부과되는 날짜는

중국의 음력 새해 춘절연휴와 겹치게 된다. 관세가 부과되는 수입품 규모는 약 2570억달러가 될 것으로 보인다.

미국은 지난 7, 8월 두 차례로 나눠 1097개품목 500억달러 규모의 중국산 제품에 25%의 관세를 부과했다.

이어 지난달 24일부터 2000억달러규모의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10% 추가 관세를 부과하기 시작했다.

내년 1 1일부터는 세율을 10%에서 25%로 인상할 계획이다. 중국도 보복관세로 맞서왔다.

지난해 미국의 대중 수출액은 1304억달러, 중국의대미 수출액은 5056억달러로 집계됐다.

추가로 2570억달러 규모의 상품에 관세를 부과할 경우 사실상 중국산 수입품 전체에 관세를 부과하는 것이다.

이번 조치는 기업들이 관세 인상과 금융 시장에 대한 불안감이 글로벌 경제 악화를 이끌고 있음에도 불구하고,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가 여전히 중국과의 무역전쟁을 확대할 의사가 있음을 시사한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한편 이날 미 상무부는 중국 D램 제조업체인 푸젠진화반도체(JHICC, Fujian Jinhua Integrated Circuit)에 대한 수출을 제한하기로 해압박을 더했다.

마이크론 테크놀로지가 지식 재산권을 침탈당했다고 문제를 제기한 데 따른 조치로, 미국 기업의 수출 중단 등을 포함해

미국과의 모든 사업을 금지한다고 밝혔다.윌버 로스 미 상무장관은 "미국으로부터 유래한 기술인 가능성이 있는 (반도체의) 추가 생산은

미국 군사 시스템에 필수적인 부품을 공급하는미 공급업체들의 장기적 생존능력을 위협한다"고 언급했다.

WSJ "푸젠진화반도체에 대한 제재는 미국이 지식 재산권 및 첨단기술을 둘러싼중국과의 갈등에서 공격의 수위를 재차 높인 것"이라고 보도했다.

특히 푸젠진화반도체는 중국 정부의 '중국제조 2025' 정책에 깊이 관여돼 있다.

AFP
통신은 "푸젠진화반도체는 D램의실질적인 생산능력을 갖추는 데 있어서 완성 단계에 접근해 있다"면서 미국의 기술에 기초하고있는 것으로 보인다고 평가했다.

미국과 중국 양국이 전면적인 무역전쟁을 벌이는 가운데 중국의 D램 제조업체인 푸젠진화반도체에대한

미국의 조치가 미중간 무역전쟁을 격화시키는 새로운 불씨가 될지 주목된다.

앞서 미국은 지난 4월 중국 통신장비업체 ZTE(중싱<中興>통신)에대해서도 대북 및 대이란 제재 위반 혐의로

향후 7년간 미국 기업과 거래를할 수 없도록 하는 제재를단행했다. 이에 따라 ZTE는 미국 기업들로부터의 핵심부품공급이 끊기면서

문을 닫을 위기에 몰렸었다가 미국과 6월 합의를 통해 제재를 풀었다.

합의에 따라 ZTE는 미 정부에 벌금 10억달러를납부하고 4억 달러를 보증금 성격으로 결제대금계좌(에스크로)에 예치하도록 했다.

ZTE의경영진과이사회를 30일 이내에 교체하고, 미 정부가 미측 인력으로구성된 컴플라이언스(준법감시) 팀을 선발해 ZTE 내에 배치하도록 했다.

 

이에 서울증권방송 증권분석팀은 재점화된 2차북미회담을 기점으로 코스피 3,000시대 도달 임박한 시기에 바이오,남북경협주,4차 산업 관련 종목 중

현재 조정구간에서 주도주 위주의 포트폴리오 구성, 종목을 매수하기 전 반드시 업황을 확인하고,

기관과 외국인의 수급이 안정되고 금융감독원 신용평가가 고려된 실적이 성장하는 종목 선택 후,

기술적으로 지지선에서 매수하여 안정된 수익을 추구할 것을 권고하며, 현재지속적으로 관련주를 매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증권방송 보유종목 상담 및 종목추천 1800-3410(평일 09:00~17:00) / http://www.서울증권방송.com

 

이전글 [서울증권방송] 2018년 11월 01일 (목) 주요 시황
다음글 [서울증권방송] 2018년 10월 25일 (목) 주요 시황
        
회사소개 이용약관 이용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 및 제휴문의 환불규정 고객센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