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비지니스 주최 1위수상

서울증권방송 메인로고

서울문
SAUTO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퀵이미지

서울증권방송 시황

주의사항
이름 서울증권방송 이메일 info@smc.com
작성일 2018-11-01 조회수 3959
파일첨부
제목
[서울증권방송] 2018년 11월 01일 (목) 주요 시황

181101.png

 

 

 

제목: 트럼프, ‘위대한 합의’ 발언, 중국과협상의지 보여준 것…관련 최대 수혜주는?/ 서울증권방송

 

도널드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중국과 '위대한 합의'에 도달할 수있다고 말한 것은 중국과 협상 의지를 보여준 것이라는 분석이 나왔다.
중국외교학원(CFAU)의 수 하오 외교학과교수는 30(현지시간) 홍콩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를 통해 폭스뉴스와의 인터뷰에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은 그가 대화할 의지가있으며 미국이 여전히 중국을 '잠재적 경제 파트너'로 여기고있음을 보여준다고 말했다.
그는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과 협상에나설 의지가 있다. 물론 협상에서 미국을 우선순위로 둘 것이다.

미국이 잠재적 경제 파트로서의중국을 버리지 않을 것이라는 점이 트럼프 대통령의 두번째 시그널"이라고분석했다.
수 교수는 또 "일부에서는 미국이중국과의 모든 경제적 관계를 단절할 의도라고 말하고 있지만, 이는 지나치게 극단적인 평가"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지금 당장이라도합의할 수 있지만, 그들(중국)이 준비가 돼 있지 않다"면서 "우리는 중국과 위대한 합의를 이룰 수 있다고 본다.

또 반드시 위대해야 한다"고 말했다.
전날 트럼프 대통령의 이같은 발언이 알려지면서 중국증시 등 아시아 증시가 반등에 성공했다.
SCMP
는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이 내달29일 부에노스아이레스에서 열리는 주요 20개국(G20)정상회의에서 별도 회담을 가
질 예정이라고 전했다.
캉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정례 브리핑을 통해 중국과 미국이 내달 만남을 앞두고 접촉을유지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그러면서 미국이 대화를 통해 무역 문제를 해결할 생각이라면 '진지하고 평등하고 신뢰할 수 있는' 태도로 중국과 대화해야 한다고지적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위대한 합의'를 언급하면서도 원하는 합의를 얻지 못하면 갈등이 심화되는 상황에도 준비돼 있다면서 추가 관세를 경고하기도 했다.
베이징대학 국제정치경제센터의 양 용 학장은 미국과 중국이 무역 협상에서 돌파구를 찾을수 있을지 의구심이 든다고 말했다.
미국이 중국에 강경한 태도로 나서는 것은 중국의 부상을 막으려는 전략의 하나로 중국이점차 판단하고 있기 때문이라고 그는 덧붙였다.
양 학장은 "트럼프 대통령이 2600억달러 중국산 제품으로 관세를 확대할 가능성이 매우 크다고본다.

의 목적은 협상이 아니라 중국을 봉쇄하는 것이기 때문"이라고분석했다.

 

이에 서울증권방송 증권분석팀은 재점화된 2차북미회담을 기점으로 코스피 반등하고 있는 시기에

바이오,남북경협주,4차 산업 관련 종목 중 현재 조정구간에서 주도주 위주의 포트폴리오 구성, 종목을 매수하기 전 반드시 업황을 확인하고,

기관과 외국인의 수급이 안정되고 금융감독원 신용평가가 고려된 실적이 성장하는 종목 선택 후,

기술적으로 지지선에서 매수하여 안정된 수익을 추구할 것을 권고하며, 현재지속적으로 관련주를 매집하고 있다고 밝혔다

 

서울증권방송 보유종목 상담 및 종목추천 1800-3410(평일 09:00~17:00) / http://www.서울증권방송.com

이전글 [서울증권방송] 2018년 11월 06일 (화) 주요 시황
다음글 [서울증권방송] 2018년 10월 30일 (화) 주요 시황
        
회사소개 이용약관 이용안내 개인정보취급방침 광고 및 제휴문의 환불규정 고객센터